로그인 | 회원가입 | 기사제보 | 즐겨찾기 추가
순천향대
공주대학교
뉴스 세종 대전·충청 수도권 대학광장 오피니언 포토 커뮤니티
대전·충청
ㆍ전체기사
기사제보
광고문의

가장많이 본 기사
세종1
기사내용 페이지 좌측
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
대전 계족산 황톳길 관리 엉망...등산객 불만
2018-11-04 오후 6:53:55 김지온기자 mail kcn5894@hanmail.net


    대전시 대덕구 계족산 내 황톳길이 등산객들부터  큰 인기를 얻고 있으나 제대로 관리가 안 돼 이곳을 찾는 사람들로부터 빈축을 사고 있다.

    대전시 공원관리사업소는 14.5킬로미터에 이르는 황톳길을 매일 관리하고 있다고 하지만 낙엽이 수북히 쌓여있고 흙이 너무 딱딱해 황톳길로써의 제 역할을 못하고 있다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.

    더욱이 황톳길은 신발을 벗고 걷도록 돼 있는데 일부 등산객들은 이를 무시 한 채  버젓이 신발을 신고 걷는 모습도 자주 눈에 띄어 남을 배려하지 않고 나만 생각하는 이기심이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.

    상황이 이런데도 공원관리 직원은 한 명도 눈에 띄지 않았고  이를 제지하는 사람도 없었다.

    이곳을 찾은 한 등산객은 “촉촉한 황토를 위해서는 관리를 잘해야 하는데 신발을 신고 다니든 말든 그냥 놔 두면 되겠느냐”며 “지저분한 것은 치우고 청소하며 관리를 철저히 해야 될 것 아니냐”고 일갈했다.

    <김지온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>
    <저작권자©경충일보. 무단전재-재배포금지> 2018-11-04 18:53 송고
    대전 계족산 황톳길 관리 엉망...등산객 불만
    최근기사
    세종시
    기사내용 페이지 우측2
    회사소개 | 광고/제휴 안내 | 이용약관 | 청소년보호정책 |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
    경충일보 등록번호 : 세종 아00057 (등록일자 2017. 09. 11 / 발행일자 2017. 10. 11)
    세종특별자치시 연동면 청연로 204(응암리) 101호   TEL : 044-868-0622  
    발행인/편집인 : 오미경   청소년보호책임자 : 오미경
    Copyright©2017 경충일보. All right reserved. mail to : kcn5894@hanmail.ne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