로그인 | 회원가입 | 기사제보 | 즐겨찾기 추가
뉴스랭키
세종시
뉴스 세종 대전·충청 수도권 대학광장 오피니언 포토 커뮤니티
오피니언
ㆍ전체기사
기사제보
광고문의

가장많이 본 기사
세종1
기사내용 페이지 좌측
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
지인과 찾은 '부강 베트남 쌀국수' 음식점
2019-12-11 오후 1:04:41 김지온 기자 mail kcn5894@hanmail.net

     

    김지온 취재본부장

    얼마 전 사무실에서 업무를 보고 있는데 지인한테서 전화가 왔다. 가끔씩 만나서 소주잔을 기울이며 인생사를 나누는 절친한 사람이다.

    시간이 되면 점심이나 같이 하자는 거였다. 마침 약속이 없는터라 잘 됐다 싶어 만나자고 했다. 점심은 뭘 먹을까? 했더니 지인은 아는 곳이 있으면 간단히 먹자고 했다. 항상 때가 되면 뭘 먹을까 고민이었는데 세종시 부강면 소재 베트남 쌀국수 집이 개업한 것이 문득 생각났다.

    지인과 12시에 만나기로 하고 시간이 돼서 식당으로 갔다. 점심시간이라서 그런지 테이블은 앉을 곳이 없을 정도로 사람들로 꽉 차 있었다. 지인은 쌀국수를 시키고 필자는 볶음밥을 시켰다.

    얼마 후 주문한 음식이 나왔다. 볶음밥은 고기를 비롯해 여러 가지 재료가 들어가서 그런지  평소 집에서 먹는것보다 더 맛있었다. 또한 베트남 특유의 향이 났다. 처음 먹어봤으면 향 때문에 비위가 상해서 못 먹었을 텐데 자주 먹어봐서 그 향이 오히려 정겨웠다.

    쌀국수 역시 베트남을 대표하는 음식 중 하나다. 면발이 쫄깃하고 입안에 넣으면 부드럽게 넘어간다. 육수도 고기를 넣어 푹 끓여서 그런지 깊은 맛이 나고 향도 좋아 우리 국수보다 더 낫다는 생각이 들었다.

    같은 베트남 국수집이라도 다른 집은 반찬이 단무지와 국 단 두가지인데 이 집은 김치, 단무지, 얇게 썰은 매운고추, 무 채 등 한국인이 좋아하는 반찬 몇 가지를 추가했다. 우리  취향에 맞춘 것 같다.

    그리고 이 베트남 국수집은 맛도 좋지만 가격 또한  일반 식당보다 저렴하다. 필자가 먹은 볶음밥은 4,500원 얼큰이 국수는 5,500원 두 사람이 1만원이면 충분히 끼니를 해결할 수 있다.

    인근의 칼국수 집 7,000원(1인분) 보다 가격이 저렴하고  맛도 뛰어나 직장인들은 물론 가족단위로도 많이 찾고 있다.

    베트남 국수집은 셀프라 음식이 나오면 스스로 가져와서 먹고 음식을 먹고 난 후에는 식기를 반납하지만 이 집은 점심 시간만큼은  홀 직원이 직접 음식을 가져다 줘 편하게 음식을 먹을수 있다.

    요즘같이 경기가 안 좋고 지갑이 얇은 직장인들에게는 이러한 집이 제격인 것 같다. 비록 지인에게 고급 음식은 사주지 못했지만 저렴한 가격에 배불리 먹을 수 있어서 좋았고 지인도 이런 음식점이 있느냐며 언제 가족들과 함께 와야겠다고 했다.

    약소한 음식이지만 서로 즐겁게 음식을 먹고 만족하면 그 보다 더 좋은 음식은 없다고 본다.

    <김지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>
    <저작권자©경충일보. 무단전재-재배포금지> 2019-12-11 13:04 송고
    지인과 찾은 '부강 베트남 쌀국수' 음식점
    최근기사
    세종시
    기사내용 페이지 우측2
    회사소개 | 광고/제휴 안내 | 이용약관 | 청소년보호정책 |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
    경충일보 등록번호 : 세종 아00057 (등록일자 2017. 09. 11 / 발행일자 2017. 10. 11)
    세종특별자치시 연동면 청연로 204(응암리) 101호   TEL : 044-868-0622  
    발행인/편집인 : 오미경   청소년보호책임자 : 오미경
    Copyright©2017 경충일보. All right reserved. mail to : kcn5894@hanmail.net